About Us

방송 & 보도

About Us

방송 & 보도

방송

[스포츠칸] [탈모탈출1] 모발 갑자기 부드러워질 때 탈모전문병원 바로 찾아야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08-03 15:29 조회1,996회 댓글0건

본문

[탈모탈출 1] 모발 갑자기 부드러워질 때 탈모전문병원 바로 찾아야한다.
                                                                                                                                                                                                                                                                                                                                                                                          - 스포츠칸 2007-12-02

탈모는 아무리 반짝이는 외모도 비호감으로 바꿔버리고 동안도 노안으로 바꿔버리는 신비한(?) 능력을 가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부분의 사람은 탈모 치료에 소극적이다. 탈모가 단지 일시적인 현상이나 노화로 인한 자연현상으로 인식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는 치료 시기를 놓치게 하는 가장 큰 이유다. 그러나 탈모는 자연적으로 멈추거나 치료되지 않는 진행성 질환이다. 얼마나 빨리 전문적인 치료를 시작하느냐가 치료 성공의 관건이다.

탈모의 조기 치료를 위해서는 빨리 자신이 탈모임을 알아차리는 것이 중요하다. 아침에 일어나 보면 베개에 머리카락이 많이 떨어져 있거나 빗질을 할 때 평소보다 많은 양의 머리카락이 빠진다면 탈모를 의심해봐야 한다. 갑작스럽게 머리카락이 부드러워졌을 때도 탈모를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탈모가 진행되면 전두부와 정수리 부위의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면서 부드러워지기 때문이다.

또 갑자기 비듬이 많이 생겼다면 주의깊게 살펴봐야 한다. 두피에 비듬이 쌓이면 박테리아 등이 번식해 모근을 해치면서 탈모로 이어지게 된다.

탈모는 유전적인 요인도 작용하지만 생활습관에서 비롯되는 경우가 많다. 이 때문에 평소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탈모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두피를 깨끗하게 해야 한다.

깨끗한 두피는 문제성 두피의 예방효과 및 모발 건강에 기본이 되는 부분이다. 운동이나 야외활동뿐만 아니라 평상시에도 땀의 분비가 많아졌다면 즉시 머리를 감아주는 것이 좋다.

하지만 이미 증상이 시작됐다면 적극적인 탈모관리로 극복해 나가야 한다. 특히 최근에는 탈모의 원인을 분석하고 상태에 따라 치료하는 8주 집중치료 프로그램이 주목받고 있다.

탈모 치료프로그램 가운데 하나인 8주 집중치료 프로그램은 전체 환자의 약 90%에서 효과를 보이고 있다. 8주 집중치료 프로그램은 모발 전문 현미경을 통해 환자의 상태를 정확히 파악하고 1대1 전문상담을 통해 전문의가 탈모 원인을 분석, 정확한 진단을 내린 후 4주 동안 1단계 프로그램에 들어간다.